\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한국 현대 기아차 290만대 리콜 위기
최고관리자 18-12-15 21:02


엔진결함 알고도 숨겨 팔아

 


미국소비자들 현대·기아차 집단소송 
  


CAS는 지난 10월에 현대·기아자동차 차량 290만대에 대한 즉각적인 리콜이 필요하다고 촉구했었다.미국 상원 상무위원회는 지난달 14일 현대·기아자동차 차량의 비(非)충돌 화재와 관련해 청문회를 열기도 했다.


그러나 현대·기아자동차 측 경영진의 불출석으로 청문회는 진행되지 않았다.


이번에는 현대·기아자동차 소유주 350여명이 일부 차종의 엔진 결함으로 심각한 화재 위험에 노출됐다며 집단소송을 제기했다.



이번 소송을 대리하는 미국 법률회사 헤이건스 버먼은 14일  캘리포니아 중부 지방법원에 제출한 소장에서 현대·기아자동차 일부 차종의 GDI엔진에서 커넥팅 로드와 베어링 등 주요 부품으로 휘발유가 제대로 공급되지 않는 결함이 발견됐다고 주장했다.


이런 결함은 자동차 부품의 조기 마모와 고장을 유발할 수 있으며, 최악의 경우 엔진이 운전 중 작동을 멈춰 화재를 초래할 수 있다고 했다.


헤이건스 버먼이 문제를 제기한 차종은 2011~2019년식 현대 쏘나타와 2013~2019년식 현대 싼타페·싼타페 스포츠, 2011~2019년식 기아 옵티마, 2012~2019년식 기아 쏘렌토, 2012~2019년식 기아 쏘울, 2011~2019년식 기아 스포티지다.


현대와 기아는 엔진에 결함이 있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소비자들로부터 이를 적극적으로 감췄을 뿐 아니라 그 결함이 심각한 안전 위험을 제기한다는 점도 숨겼다"며 "(현대·기아자동차는) 해당 차량들의 결함에 대해 인정하지 않고 조사와 해결책 강구도 거부하고 있다"고
 
현대·기아자동차 차량의 화재 사고는 미국 비영리 소비자단체인 자동차안전센터(CAS)가 지난 6월 NHTSA에 요청한 싼타페·쏘렌토·쏘나타·옵티마의 엔진 결함 조사 청원으로 주목받기 시작했다. NHTSA가 이 때 까지 집계한 현대기아차의 화재 신고 건수는 220건에 달한다.


yankeetimes 12/15/18
 

 


Total 1,394
1394 미국 영주권자 죄 짓고는 미국에 못 산다 최고관리자 03-22
1393 일식당 한인부부 120만달러 탈세 적발 최고관리자 03-19
1392 입학 비리 일파만파 관련학교 대학생들 학교 상대 집단 소송 최고관리자 03-15
1391 예일·스탠포드·USC·UCLA 체육대 거액주고 부정입학 최고관리자 03-12
1390 현대차 중국 베이징 1호 공장 폐쇄 최고관리자 03-08
1389 해외동포가 봉이냐? 폭리 대한항공 아시아나 항공에 불만 최고관리자 03-07
1388 트럼프~ 김정은 핵 담판 완전 결렬 최고관리자 02-28
1387 캘리포니어주 총알열차 건설 물건너갔다 최고관리자 02-20
1386 트럼프,김정은이 비핵화 하면 경제 협력 용의 최고관리자 02-09
1385 석유 산유국 OPEC 기름값 올리지 못한다 ! NOPEC 법 제정 최고관리자 02-09
1384 There is no big deal to sacrifice south korea 최고관리자 02-08
1383 아프카니스탄 주둔 미군 18개월내 철수 검토 최고관리자 01-27
1382 성 전환자 군 입대 금지 최고관리자 01-23
1381 이방카,중국서 지적 재산권 싹쓰리 최고관리자 01-22
1380 영국 유럽연합 탈퇴 최고관리자 01-16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