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재택근무 보편화 외곽 주택시장 호황
최고관리자 20-09-16 19:28

2%이자 주택 땅 매매 활발


 

코로나 청정지대 인기 짱 



코로나 19’ 사태가 종식되지 않는데도 주택시장은 호황을 누리고있다.

저금리가 이어지고있는 가운데 주택을 구입하려는 심리가 솟구쳐 매물이 나오기가 무섭게 팔리고있다.


Yabkee Mony는 주택시장 호조로 미국 경제가 가빠르게 회복될것이라고 진단했다..

코로나 19’ 팬데믹 이후 지난 6개월여 기간 동안 전체적으로 미국 경제가 매우 어려운 경기 침체기에 들어간 상태지만 주택시장 만큼은 홀로 침체에 맞서 상승세를 계속 유지하고 있다고 전했다.

모기지 대출 신청이 늘어났다.

30년 고정이 2%대인 낮은 모기지 이자율에 따른 반사효과인데 연방준비제도, Fed가 당분간 사실상의 제로금리를 유지할 계획이어서 앞으로 주택시장의 강세가 꺾이지 않을 것이라는 관측이 우세하다.

기준금리가 최소한 수년간 사실상 제로금리 상태를 유지할 것으로 보여 주택시장은 당분간 활황세가  유지할것이다.

낮은 모기지 이자율이 계속해서 유지되면 주택 판매량과 주택가격 등이 지속적으로 상승할 것으로 전망했다.

가격이 오른 대도시 주택 또는 콘도미니엄을 팔고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외곽 지역의 주택을 구입하는 사람들이 최근들어 많다.

.CA 리버사이드와 무리에탄 테마큘러 새크라멘토를 비롯해 애리조나 피닉스, 콜로라도 덴버, 네바다 라스베가스 등 중서부 지역부터 서부 해안가 지역까지가 가장 핫하다는 분석이다.

코로나 청정지대로 알려진 샌디에이고 북쪽 리버사이드 카운티 접경 안자 아구앙가가 미래 거주지로 각광을 받고있다.

이지역의 주택값은 도심지보다 거의 절반값이며 넓은 대지가 것들어 전원생활을 꿈꾸는 은퇴자들의 낙원지로 인기가 높다.

LA와 S.F. 등 대도시 거주자들이 외곽으로 나가는 움직임을 보이며 최근 주택시장 상승세를 주도하고 있다.

www.usradiostar.com 공짜로 광고 환영 


양키타임스 국제방송    

Total 1,566
1566 펜실베니어 개표 결과 인증 기각 항소 상고법원으로 최고관리자 11-23
1565 LA 카운티 바 식당들 폭망 위기 최고관리자 11-23
1564 외국산모 원정출산 막기 최고관리자 11-23
1563 코로나 백신 12월부터 접종 최고관리자 11-16
1562 코로나 백신 12월부터 접종 최고관리자 11-09
1561 연준 제로 금리 동결 최고관리자 11-06
1560 미국 주택시장 활황 신호 최고관리자 10-31
1559 트럼프,코로나 백신 곧 나온다 최고관리자 10-22
1558 연방 법무부,구글 반독점법 위반 소송 최고관리자 10-22
1557 파월 FED 의장,빚 갚지 못하는 가정과 기업 고통 최고관리자 10-06
1556 캘리포니어주 경제 회복 2년이상 걸린다 최고관리자 10-01
1555 개빈 뉴섬 주지사 개솔린 디젤차 판매 중단 횡포 최고관리자 10-01
1554 불법체류 한인추방 1022명 최고관리자 09-29
1553 가족이민 동결 최고관리자 09-25
1552 주정부 카운티 정부 영업규제 횡포 심각 최고관리자 09-23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