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이재호,MB 다스주식 1주도 없는데 ..
최고관리자 18-03-15 01:29


"문재인 검찰이 막무가내”



법률적으로는 관계없는데




배당금 땡전도 받지않았는데




하얀고양이를 검은고양이라고 

 

  


    100억 뇌물혐의로 대도?로 몰리고있는데 누구도 이명박을 엄호하는 사람이 없다.이명박에게 엄청난 감투를 받고 호의호식했던 측근들도 등을 돌리거나 욕을 하는 세상,

    권력에 달려들어 분에 넘치는 감투를 꿰찿던 전 기자들도 편을 들기커녕 문재인 권력편을 든다

     


    진실이 어떻던 간에 .그래도 한마듸 거드는 이가 있다.

      이명박(MB) 전 대통령의 측근인 이재오 전 의원,


    그는 15일 “이 전 대통령은 주식회사 다스의 주식이 단 한 주도 없고 차명주식에 대한 배당도 없는데 (다스를) 이전 대통령 것이라고 우기는 것은 사실과 부합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젊은 검사들이 짜놓은 죄를 가지고 덤터기를 씌우거나 욱박찔른다고 억울해 했다.

    이 전 의원은 이날 오전 관치방송  YTN 라디오 ‘출발 새아침’에 나와 이 전 대통령의 검찰 소환과 관련해 “이 전 대통령과 연관된 구체적인 증가가 없는데 검찰이 예전과 달리 막무가내로 이 전 대통령을 처음부터 표적으로 삼아 소환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 전 대통령의 다스 소유와 관련해 2007년부터 특검과 검사들이 다 밝힌 사실을 10년 만에 뒤집어 이 전 대통령 것이라고 우기는 것은 황당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다스는 가족회사로 형제간에 하는 회사다 보니 기업 경험도 있고 해서 자문을
    하고 도와준 것”이라며 “다른 기업도 보면 가족 간에 자문하고 하는데 이상하게 선입견을 갖고 보니까 그렇다”고 덧붙였다.

    이 전 의원은 MB 측근들의 검찰 증언에 대해 “김백준 전 비서관의 증언은 말밖에 없지 않으냐. 서울시장도 하고 대통령도 하다보니 다스가 아무래도 MB 것 같다, 이렇게 말할 수 있지만 확증이 되려면 구체적인 증거가 나와야 한다”고 했다.


    서울= 문지은 기자


    양키타임스   미국조선TV   3/14/18


    Total 1,332
    1332 존 볼튼, 터키 미국목사 석방 안하면 협상없다 최고관리자 08-14
    1331 조현준 효성 그룹회장 밀수안 했는데 최고관리자 08-12
    1330 여론조작 드루킹 몸통 숨바꼭질 미궁속으로 최고관리자 08-01
    1329 트럼프 골탕 먹이는 러시아 스캔들 골치 최고관리자 08-02
    1328 562일만 감옥에서 풀려나는 김기춘 괴롭히는 시위꾼들.. 최고관리자 08-05
    1327 검은돈 꿀꺽 자살한 노희찬 빈소에 / 조선포스트 최고관리자 07-25
    1326 김무성등 국회의원들 안종범에 인사청탁 최고관리자 07-27
    1325 유승민 학맥 인맥 안종범에 인사청탁 최고관리자 07-27
    1324 한민구 전 국방장관,"내가 내란음모 했다고? 최고관리자 07-26
    1323 황당한 한인회계사, 손님세금 137만 달러 가로채 최고관리자 07-20
    1322 박근혜 감옥에서 삶을 마감하나 ? 문재인 "참 안타갑다 최고관리자 07-20
    1321 불가마솥 서울 38도 더 쌘놈 온다고.. 최고관리자 07-20
    1320 고난당하는 한국교회 생기고 사라지고 ... 최고관리자 07-19
    1319 안희정 김지은 합의섹스 재판 최고관리자 07-15
    1318 홍준표,"좌파 정부 경제어려워 질것 " 최고관리자 07-11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