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공화당 폴 라이언 하원의장 곧 정계은퇴
최고관리자 18-04-11 16:27



위스콘신 하원의원 출마 포기




40대 기수 물거품 가정에 복귀 




지난해 대선기간동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후보를 사사건건 물고늘어지면서 각을 세웠던 미국 공화당 폴 라이언(사진) 하원의장이 11월 중간선거에 출마하지 않고 정계를 은퇴할 계흭이라고 11일 보좌진이 기자들에게 밝혔다,


라이언 의장은  남은 임기를 마치고 내년 1월 은퇴,아버지로서 가정에 충실할것이라고 동료들에게 말했다.


Image result for 폴라이언 하원의장


폴 라이언은 지난 1998년 위스콘신하원의원으로 정계에 입문 2015년 하원의장에 선출됐다.


2012년 대선에서는 밋 롬니 러닝메이트로 부통령후보에 출마했다가 낙선했다.


지난 대선 기간동안에는 트럼프 후보와 각을 세워 껄꺼러운 관계를 만들어 트럼프 지지자들로 부터 비난을 샀었다.


현재 후임 하원의장에 케빈 맥카시(캘리포니아) 원내대표와 스티브 스칼리스(루이지애나) 원내총무가 물망에 모르고 있지만 이는 11월 중간선거에서 공화당이 다수당 지위를 유지했을 경우의 일이다.


yANKEETIMES  NEWYORKtv  4/11/18




Total 1,368
1368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왈,나는 머슴 대통령 심부름꾼 최고관리자 01-08
1367 전방위 민간인사찰 조국 건재 과시 최고관리자 12-31
1366 그밥에 그나물, 대통령 비서실장 노영민 거론 최고관리자 01-04
1365 트럼프 대통령 리처드 안회장에 메리 크리스머스 최고관리자 12-23
1364 이재수 빈소찿은 김성태,문재인 정치보복 중단하라 최고관리자 12-09
1363 아버지 부시 허버트 부시 타계 5일 국가애도의 날 지정 최고관리자 12-01
1362 마리화나 밀수 목사 5년형 최고관리자 11-28
1361 문재인 정적 이재명 오뚜기 끌어내리기 진통 최고관리자 11-19
1360 홍준표 귤 200톤 밑창에 김정은 통치자금이? 최고관리자 11-12
1359 한국정가의 샛별 이언주 ,"보수 좌파 싹 쓸어 내야 최고관리자 11-10
1358 엄앵란 "엉망진창으로 살았다.내가 울면 망지가 걷지못한다 " 최고관리자 11-07
1357 자유파괴 국가파괴 문재인 퇴진 국민총궐기 / 미주조선 최고관리자 10-26
1356 박근혜 석방하라 빌보드 LA에 등장 최고관리자 10-27
1355 5.18 광주사태 북한군 개입설 퍼뜨린 지만원씨 패소 최고관리자 10-25
1354 홍준표 문재인 국민속이기 가짜평화 쑈 곧 들탕 최고관리자 10-20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