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엄앵란 "엉망진창으로 살았다.내가 울면 망지가 걷지못한다 "
최고관리자 18-11-07 02:45

고 신성일씨 영결 150명 엄수

선녀같이 공경하고 싶지만 늦어


 

"

우리는 엉망진창으로 살았다"선녀같이 공경하고 싶지만 늦었다."

부인 엄 앵란 여사는 조객 150명 분향과 헌화 마지막 가는길을 배웅했다.

 

Image result for 신성일 영결식

 



6일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에서 엄수된 배우 신성일의 영결식에서 아내 엄앵란 씨(82)씨는 마지막 인사말에서 “(제가) 울면
망자가 마음이 아파 걷지 못하니, 밤에 집으로 돌아가 이불을 뒤집어쓰고 실컷 울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희로애락도 많지만 그간 엉망진창으로 살았다.

남편이 다시 태어나 함께 산다면 선녀같이 공경하고 싶지만 늦었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내비치기도 했다.

이어 추모객들을 물끄러미 바라보더니 “댁에 계신 부인들에게 잘하시라. 그러면 기쁨이 온다”고 덧붙였다.

영결식에는 엄 씨를 비롯한 유가족 및 친지와 원로배우 신영균, 김동호 전 부산국제영화제 이사장, 이장호 정진우 감독, 오석근
영화진흥위원장, 배우 이덕화 독고영재 김형일 등 150여 명이 참석해 고인에게 영원한 작별 인사를 했다.

공동장례위원장을 맡은 지상학 한국영화인총연합회장은 “큰 별은 사라지지 않는다. 다만 육신이 사라지는 죽음만이 있을 뿐”이라며
“고인은 한국 영화의 전설이자 신화였다. 이제 하늘의 별이 되었으니 우리 영화계를 잘 보살펴 달라”고 애도했다.

영결식이 끝나고 고인의 영정은 손자가, 고인이 누운 관은 안성기 이덕화 김형일 독고영재 등이 운구차로 옮겼다. 고인은
서울추모공원(서울 서초구)에서 화장됐고 이후 생전 자택이 있는 경북 영천시 선영으로 이동했다.




Image result for 신성일 사망


7일에는 경북 영천시 괴연동 고인의 한옥 자택 ‘성일가(星一家)’ 정원에서 추도식이 거행된다.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
사무국이 주관해 추도식과 추모공연이 열릴 예정이다. 대구 출신인 고인은 2008∼2013년 DIMF 이사장을 지냈다.

유해는 자택 정원에 안장되며 봉분은 하지 않는다. 고인은 2008년 10월부터 지인의 소개로 이곳에 한옥을 지어 살아왔다.
2011년 결혼 47주년을 기념해 심은 벚나무 5그루가 있다. 고인은 평소 지인들에게 “죽고 나면 이곳에 묻어 달라”고
말해왔다. 영천은 보현산 천문대가 있는 곳으로 별빛이 잘 보이는 곳으로 유명하다. 한국 영화의 별 신성일은 영천의 별빛 아래서
영원한 안식에 들어간다.


YAnkee chosun


Total 1,387
1387 손혜원 의원 부친 독립유공자 선정 의혹 최고관리자 03-20
1386 한국 민주당," 블룸버그 통신 기자에 공갈 협박 / USA 국제방송 최고관리자 03-17
1385 멕시코에서 성매매 한인 여성 징역3년 살고 석방 최고관리자 03-16
1384 고 노무현도 김정일에게" 나는 북 대변인" 최고관리자 03-12
1383 나경원,"문재인은 김정은의 수석대변인" 최고관리자 03-12
1382 마이클 블룸버그 대선출마 포기 최고관리자 03-07
1381 리처드 안 양키타임스 회장 마라라고 별장에 초청 최고관리자 03-01
1380 좌클릭 박지원 ,김정은,미사일 발사할것 최고관리자 03-08
1379 중국어 못하는 장하성 중국 대사라니 최고관리자 03-07
1378 나경원의원,"문재인은 평화 쑈 사기꾼" 최고관리자 03-05
1377 한국당 대표 당선 황교안 누구? 최고관리자 02-27
1376 공화당 캘리포니어 의장 제시카 패트슨 당선 최고관리자 02-25
1375 해발 6000피트 아구앙가 장수온천 인기 짱 최고관리자 11-12
1374 양키타임스 국제방송 미주 전역에 지사망 확충 최고관리자 02-12
1373 문재인 아버지 "공산당 간부"는 허위였다 최고관리자 02-09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