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이명박 전 대통령 감옥에 다음은 누구?
최고관리자 20-10-29 16:23

회사돈 349억원 횡령



다스 미국 소송비 119억원 챙겨



이명박 전 대통령 오늘 대법 선고, 2심은 징역 17년 - 조선일보


횡령, 뇌물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명박(사진) 전 대통령에게 징역 17년이 확정되고 31일 구속됐다 

대법원 2부(주심 박상옥 대법관)는 28일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뇌물)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 전 대통령의 상고심 선고공판에서 검사와 이 전 대통령의 상고를 모두 기각하고 17년 2심을 확정했다.

이 전 대통령은 자신이 실소유주로 지목된 자동차 부품회사 다스 회삿돈 349억원을 횡령하고 다스의 미국 소송비 119억원을 삼성전자가 대납하게 하는 등으로 뇌물을 받은 혐의로 기소됐다.

1심은 246억여원의 횡령 혐의, 85억원의 뇌물 혐의를 유죄로 인정해 징역 15년과 벌금 130억원, 추징금 82억원을 선고했다.

2심에선 뇌물 인정액이 9억원 가량 늘어나면서 징역 17년과 벌금 130억원, 추징금 57억 8000여만원이 선고됐다.

대법원은 “횡령 내지 뇌물수수의 사실인정과 관련한 2심의 결론이 잘못이 없다”고 했다. 대통령의 직무권한이나 대통령 지직 중 공소시효 정지 등 법리 판단에 잘못이 없다는 것이다. 재항고에 대해서도 “보석취소결정에 대한 재항고에는 구속의 집행을 정지하는 효력이 없다”며
기각했다.


이 전 대통령측 강훈 변호사는 이날 선고에 대해 “우리 나라 최고 법원인 대법원에서까지 이런 판결이 선고될 줄은 생각지 못했다"며 “졸속재판”이라고 반발했다. 그는 “12만 페이지가 넘는 증거기록을 딱 넉 달 동안 검토했다. 하루 1000페이지"라며 “유죄로 확정된
횡령금이나 뇌물죄에 단 1원도 대통령에게 전달되지 않았다"고 했다.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선고에 출석하지 않았다. 그는 판결 확정에 따라 형 집행을 위해 다시 수감됐다

Yankeetimes  USchosun

Total 1,541
1541 LA 코로나 폭풍 통제 불능 상태 최고관리자 03:20
1540 뉴섬 주지사 자녀 1명 코로나 확진 최고관리자 11-22
1539 조지아주 바이든 승리는 가짜 뉴스 최고관리자 11-20
1538 양키타임스 국제 방송 시청률 껑충 최고관리자 10-02
1537 이명박 전 대통령 감옥에 다음은 누구? 최고관리자 10-29
1536 트럼프 지지자들 무릎꿇고 기도 최고관리자 11-07
1535 불꺼진 명동 억장 무너져..점포 거의 절반 폐업 최고관리자 10-28
1534 무대 잃은 가수들 실직 한숨 최고관리자 10-28
1533 왔다가 가는것 이건희 삼성 회장 별세 78세 최고관리자 10-25
1532 문재인 낙하산 인사 고액 급료 말썽 최고관리자 10-21
1531 코로나 19 바이러스 종교 활동 타격 최고관리자 10-20
1530 트럼프에 등돌린 정치 철새들 최고관리자 10-04
1529 트럼프 코로나 극복 과시 병원서 깜짝 외출 최고관리자 10-05
1528 문재인 2년만에 다시 띄운 종전선언 최고관리자 09-24
1527 문재인,악의적인 가짜뉴스 엄벌 최고관리자 09-23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