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문재인은 "삘강 수박" 반미 친북주의자
최고관리자 18-10-12 16:38



"우리끼리 통일"김정은 옹호 




FOX 칼럼니스,"북한 첩자"  




한국의 빨강수박 ,반미 친북주의자로 알려진 문재인 대통령이 비핵화를 위한 중재자 역활을 자임하면서도 사실상 북한을 두둔하고 편드는 배신행위를 저질르고 있어 미국 워싱턴 정가와 미국민들은 큰 실망과 함께 조심해야 한다고 입을 모으고있다.

한국에서는 보수의 깃치를 내걸고 종북좌파 척결을 외치는 갖가지 극렬데모를 전개하고 있지만 좌파좌익 문재인과
추종세력들은 눈도 꺼벅하지 않고 적폐청산이라는 이름으로 정적을 약점을 잡아 처단하고있다.

개성공단 내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 개소, 남북 철도 연결,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남북 군사합의서, 대북 제재의 완화·해제에대한 미국과의 입장 차가 선명해지고, 그 범위도 급속히 넓어지는 모습이다

워싱턴 남북전문가들은 문재인 정부는 미국의 동맹을 내세워 북한과 미국 사이에서 중재자 역할을 자임하며 중신애비가 장가를 드는 배신행위를 자행하며 북한을 두둔해왔다"면서 "강경화 장관의 5·24 조치 해제 검토 발언도 이러한 맥락의 또 다른 예"라고 말했다.

미국 카네기국제평화재단(CEIP)의 제임스 쇼프 선임연구원은 "한국이 대북 제재를 해제하면 북한은 협상에서 덜 양보할것"이라며 "이것은 미국의 협상력을 약화시킬 것"이라고 했다.

문재인은 한미동맹규약을 짓밟고 제멋대로 판문점 평화 쑈 평양 군사협력 선언을 하는등 우방인 미국의 이익을 짓밟고 마음대로 농락하고 트럼프 대통령의 비핵화 정책을 방해하는 갖가지 반미운동을 계속하고있다.

문의 뒤에는 반미좌파 노조와 좌편향 언론들이 바치고 거짓 여론몰이로 트럼프 대통령을 음해 모략하는 미국내 반 트럼프 가짜뉴스들을 악용,공동전선을 펴고있다.

뒤늦게  이 사실은 알게된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의 비핵화와 대북제재를 방해하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그렇게 하면 가만두지 않겠다는 강한 경고를 날렸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국무부는 "5·24 조치 해제를 검토 중"이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발언에 그들(문재인 정권)은 미국승인 없이 그것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고, 국무부는 "우리가 그 지점(비핵화)에 빨리 도달할수록 더 빨리 제재를 해제할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강 장관의 5·24 조치 해제 검토 발언 뒤 열린 국무부 정례 브리핑에서는 "한국이 현재 진행 중인 (비핵화) 프로세스에서너무 북한 쪽에 기울어 있다는 인식이 (트럼프) 행정부 내에 있는가?"란 질문이 나왔다.

로버트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우리는 긴밀하게 조율하고 있다"고 답했지만, "그것이 모든 면에서 동의한다는 뜻은 아니지 않은가"란 질문이 이어졌다.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우리(한·미)는 서로 솔직하게 말하기 때문에 여러 일을 해낼 수 있다"고했다. 외교가에서 "솔직하게(frankly) 말한다"는 것은 이견이 크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미국 민주주의수호재단(FDD)의 데이비드 맥스웰 선임연구원은 이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에 "한·미 간의 대북 제재에 대한 의견에서 분열이 생겼다"며 "최대한의 압박 정책이 끝났다는 것을 분명히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그동안 한·미 간에 차곡차곡 쌓여온 갈등이 이번 일로 표면화했다는 분석도 있다.

.당초 문재인 정부는 개성공단에 남북 공동 연락사무소를 8월 내에 개소하겠다며 미리 유류 등 물자를 반출했었다.

이에 국무부가 "제재 위반이 될 수 있다"는 경고를 보냈지만, 문정부는 "대북 제재에 전혀 위배되지 않는다"고 맞섰다.

8월 하순에는 한국 정부가 지난달 22일 남북 철도 공동 조사를 명목으로 경유와 디젤기관차를 5박 6일간 북한에 보내려다 무산됐다.

군사분계선(MDL) 통과 승인권을 가진 유엔군사령부가 불허한 것이다.

유엔군사령관은 주한미군사령관이 겸직한다.

지난달 중순에는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남북 군사분야 합의서 등 남북 정상회담 합의 사항에 대해 강력 항의하는 사태가 벌어졌다.

제재 해제·완화에 대한 양측의 이견은 이제 숨기기도 어려운 상황이 됐다.

미국이 이처럼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보낸 것은 중·러가 제재의 '뒷문'을 열어주며 대북 압박 구도에 구멍을 내는 상황에서
동맹인 한국마저 '제재의 김'을 빼지 말라는 뜻으로 풀이된다.

북·중·러는 지난 9일 모스크바에서 3국 차관급 회의를 한 뒤 "북한의 비핵화 조치에 주목하며 유엔 안보리가 제때 대북 제재의 조절 과정을 가동시켜야 할 필요가 있다"는 공동 보도문을 발표했다.

풍계리 핵실험장 폭파와 동창리 미사일 엔진 시험장 해체 등 북한이 취한 조치에 상응해서 대북 제재를 해제·완화할 필요가 있다는 뜻이다. 지난달 안보리에서도 "비핵화까지 제재 유지"에 목소리를 높이는 미국과 제재 해제·완화를 주장하는 중·러가 정면충돌했다.


Yankeetimes  USchosun 


Total 2,273
2273 트럼프,ICBM 리스트 내놔야 회담 착수 최고관리자 01-03
2272 IRS 연방 국세청 정상업무 돌입 최고관리자 01-17
2271 북한 치명적인 생화학 무기 보유 최고관리자 01-16
2270 민주당이 불법 감싸는 자비로운 정당? 최고관리자 01-15
2269 트럼프,"주한미군 철수 없다 ! 최고관리자 01-13
2268 문재인 왕 이라도 이럴순 없다 최고관리자 01-11
2267 양승태 전대법관 압수수색 기각 이언학 부장 판사 사표 최고관리자 01-12
2266 트럼프,중국과의 무역 협상 성공적 최고관리자 01-10
2265 캐러밴 맥시코 국경서 난동 최고관리자 01-02
2264 중국 화웨이 통신장비 국내유입 전면 금지 최고관리자 12-27
2263 파월 연방준비 의장 해임설은 가짜뉴스 최고관리자 12-26
2262 매티스,한국이익 대변하지 않았다 / 워싱턴 딱따구리 최고관리자 12-24
2261 러시아 스캔들 미국을 팔아먹은 사람은 없다 /워싱턴 딱따구리 최고관리자 12-19
2260 트럼프 전 개인변호사 코언 개인비리 3년 징역형 최고관리자 12-13
2259 대북제재 방해 문재인 조사필요 최고관리자 12-13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