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트럼프 ,세해 예산안 4조7천억달러 의회 제출
최고관리자 19-03-12 05:35

 


 

국방예산 7500억 달러 증액    

 


국경장벽 건설비 86억 달러

우주군 창설 국경경비 강화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11일 국방과 국경장벽 건설 예산을 크게 늘리고 대외원조·복지 등 비국방 예산을 대폭 삭감한 연방정부사상 역대 최고액인 총액 4조7천억 달러규모의 2020 회계연도(2019년 10월 1일~2020년 9월30일) 더 나은 미국을 위한 예산안을 의회에 제출했다.

국방예산을 지난해보다 5% 늘려 7천500억 달러로 증액하고 트럼프 대통령의 핵심공약인 미-멕시코 국경장벽 건설에 추가로 86억 달러를 배정한 것이 특징이다.

국방예산은 우주군 창설과 국경경비 강화, 재향군인 연기금 증액, 주둔군 기금 확충 등에 따른 것이다.

국방예산 증액분은 애초 국방부가 요구한 것보다 더 많은 액수다.

추가로 배정한 국경장벽 예산은 민주당이 하원을 장악하고 있는 의회와의 직접적인 충돌을 예고한 대목이다.

일부언론들은 10월에 또 다시 연방정부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이 재연될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10월에 시작하는 예산 회계연도에 앞서 오는 9월까지 예산안 합의가 이뤄지지 않으면 정국이 다시 파국을 맞을 수 있다는 관측이다.

복지, 대외원조, 환경 등 비국방 부문 재량예산이 줄줄이 삭감됐다.

대외원조가 130억 달러 삭감되면서 국무부 예산이 23%나 줄었다.

부처별 예산에서 환경보호청이 31%, 교통부가 22%, 주택도시개발부가 16% 각각 삭감됨으로써 환경·인프라 투자 관련 예산이 전반적으로 타격을 받았다.

메디케어(고령자 의료지원), 메디케이드(저소득층 의료지원)에서 향후 10년간 2천400억~8천400억 달러 줄여나가는 방안이 제시됐다.

 메디케어는 트럼프 대통령이 애초 지켜주겠다고 약속한 지원책이다.

트럼프 행정부가 주거지원, 저소득층 영양지원(푸드 스탬프), 의료보험 등 각종 복지혜택에서 줄인 예산의 규모가 3천200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복지정책 중에도 오피오이드(약물) 남용대책, 새로운 학교선택 프로그램 등 트럼프 대통령이 공들여 추진해온 사업은 예산이 증액됐다.


국방·국경장벽 예산 증액과 복지예산 감축이 2020년 대선을 앞둔 레이스에서 향후 1년 6개월 넘게 끊임없이 이슈를 만들어갈 것으로 점쳤다.

이번 예산안은 미국 경제가 내년 3.1%의 안정적 성장률을 유지한다는 낙관적인 전망에 기초하고 있다..

2020 회계연도 예산안은 약 1조1천억 달러 규모의 재정적자를 초래할 것으로 미 언론은 전망했다.

트럼프 행정부는 지난해에는 총액 4조4천억 달러의 예산안을 제출한 바 있다.

연방정부 부채는 현재 22조 달러 규모이다.

러스 보우트 백악관 예산관리국(OMB) 국장대행은 이날 예산안에 대해 "납세자를 최우선으로 해 입안한 안"이라며 "워싱턴의
무분별한 지출을 억제하고 재정 건전성을 되찾고자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Yankeetimes

<form name="qrf" action="?&pv=cv&th=169706101a6d7488&at=AF6bupPgfmpXrsZZAQ3VB35truF35nb8lA&fv=cv&rm=169706101a6d7488&qrt=n&cs=qfnq&v=b" method="POST"></form>



<form name="f" action="?&" method="POST"></form>


Total 2,295
2295 트럼프,김정은 비핵화 안하면 비극 최고관리자 03-20
2294 주한미군 주둔비 50% + a 부담 불가피 최고관리자 03-14
2293 유엔 대북제재 위원회,문재인 대북제재 위반 내사 최고관리자 03-13
2292 트럼프 ,세해 예산안 4조7천억달러 의회 제출 최고관리자 03-12
2291 뮬러 특검 러시아 스캔들 수사 헛방 최고관리자 03-08
2290 트럼프,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 재건 드러나면 .. 최고관리자 03-06
2289 블룸버그 ,"문재인이 북한주장 옹호 최고관리자 03-06
2288 펠로시,트럼프 김정은에 아무것도 안준것 칭찬 최고관리자 03-01
2287 트럼프 전 변호사 코언의 의회 증언 식상 최고관리자 02-27
2286 트럼프, 짜고치는 문재인 김정은 평화쑈 믿지 않아 최고관리자 02-21
2285 아베,트럼프 미북회담 깬것 잘했다" 최고관리자 02-20
2284 일본 아베,한국민 비자면제 폐기 취업비자 제한 최고관리자 02-17
2283 승산없는 대선출마 민주당 리즈 워렌 "포카혼타스" 최고관리자 02-11
2282 트럼프,"김정은 내말 들으면 팔자고친다" ? 최고관리자 02-05
2281 "국민모임" 문재인 퇴출 범국민 운동 1억개 댓글 조작 최고관리자 01-31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