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죽은귀신 팔아 출세하는 한국정치 패걸이들 ... / 안정재 칼럼
최고관리자 18-10-06 22:30


문재인의 김대중 노무현 귀신




박근혜의 아버지 박정희 귀신  



김정은의 김일성 김정일 귀신 



 


남북한 정치는 죽은 귀신을 떠받들며 과거지향적으로 귀신정치를 답습하고있다.

 

북한 백성들은 김정은 독제자에 짓눌려 어쩔수없이 귀신에 홀린 지도자를 따라가지만 민주주의를 표방하는 한국은 박정희 김대중 노무현 귀신을 들먹이며 귀신들의 유업을 답습,귀신을 밑천으로 삼아 귀신 정치를 하고있다.

 

박근혜는 아버지 박정희를, 문재인은 친북좌파 김대중 노무현 귀신을 숭상하는 정치를 하면서 국민들을 홀리고 있다.


김정일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자기 신념이나 철학은 온데간데 없고 죽은 귀신을 내세워  받들고 이념타령을 일삼고있다.


 촛불을 혁명이라고 미화하며 박근혜 이명박 정권을 탄핵이라는 이름으로 뒤업고 몰아내더니  문재인 정권은 김대중 노무현 정신을 계승한 친북좌파 노선을 지향하면서 사회주의 국가를 만들려고 발악을 하고있다.


이에 좌파 진북 사이비 바퀴벌레 기자들이 가세하여 문비어찬가를 부르고 ..빨갱이 정권 세우기에 북을 치고있다.
 

한국인들은 미래지향적이 질 못하고 과거지향적에 함몰되어 귀신정치 몰이배들에 휩쓸려


부와뇌동하고있다.


여기에 세뇌된 어리석은 궁민들은 모이면 앞으로  설계와 계흭에 대한 얘기는 없고 지나간 정치얘기 학벌얘기 고향얘기 등으로 시간을 보낸다

과거는 미래를 책임지지도 않고 지하에 있는 귀신들은 이런것 전혀 모른다.


이들 죽은  귀신들이 예수처럼 부활도 하지 않을것인데....

모리배 정치인들은 자기 정치보다 과거의 정치,귀신들을 앞세우고 귀신들 마누라 아들 딸을 업고 출세를 하려고 드니 ...

한국인들은 핑계를 너무 내세운다.

무슨일이 잘못되면 솔직한 자기반성은 없고 실패를 인정하지 않고  과거 귀신 윗사람 아랫사람에게 칭계를 댄다 .

일본사람들은 이런 한국인들을  싸잡아 쌍놈의 조센징이라고 비아냥거린다.

더이상  귀신들 섬기고 과거를 칭송하지 말라

잘못된 과거역사는 미래에는 중요하지 않다.

 

과거의 실패를 거울삼아 미래에는 그런 잘못된 역사를 만들지 말도록 해야 한다.

문재인의 김대중 노무현의  친북좌파 노선은 민주주의를 사랑하는 사람들의 공적이다.




필자 안정재 /미래경영학 박사


 

 


USchosunTV  국제방송 10/6/18


Total 1,685
1685 문재인 아바타 청와대 김의겸 ,조선일보에 행패 최고관리자 10-17
1684 트럼프,인디언 혈통주장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 거짓말 폭로 최고관리자 10-16
1683 유엔 미국대사 사임 니키 헤일리,"나는 트럼프의 팬 트럼프 도울것" 최고관리자 10-10
1682 폼페이오 ~ 왕이 외교석상에서 가시돋친 말싸움 최고관리자 10-09
1681 문재인 1년 27가지 실정 폭로 조선일보 칼럼 관심폭발 최고관리자 10-07
1680 죽은귀신 팔아 출세하는 한국정치 패걸이들 ... / 안정재 칼럼 최고관리자 10-06
1679 헤일리 유엔미국대사,비핵화는 제재만이 특효약 최고관리자 09-06
1678 이해찬,"남북교류 위해 정권 안 빼앗기겠다" / 미주조선 최고관리자 10-05
1677 미꼬라지 이낙연 총리 유튜브 언론 탄압 앞장 최고관리자 10-04
1676 가짜뉴스가 가짜뉴스 죽이기 밥그릇 싸움 최고관리자 10-02
1675 문빠 나팔수들 설치는 한국 공중파 방송 최고관리자 09-28
1674 트럼프,아베에게 김정은 편지 보여 줘 최고관리자 09-27
1673 트럼프, 세계 최대 포털 "구글 " 에 불만 최고관리자 09-24
1672 로젠스타인,뉴욕타임스 보도는 허위 / NewyorkTV 최고관리자 09-22
1671 북한석탄 밀반입보도 미국 VOA 기자 한국 떠나라 최고관리자 09-14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