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2010년 미국 비밀문서 폭로 어산지 영국서 잡혀
최고관리자 19-04-11 20:42



영 에콰도르 대사관 보호 철회



미국으로 신병인도 될지 주목"



매닝 일병 사건 공모 혐의 조사

 

 

 



미국 기밀문서 폭로와 여성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줄리안 어산지(48 사진 )가 11일  망명지인 영국 주재 에콰도르 대사관에서 영 국 경찰에 체포돼 압송됐다.어산지의 신병이 조만간 미국으로 인도될지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어산지는 백발에 하얀 턱수염이 덥수룩했다.


사복 경찰 여럿에게 팔과 다리를 붙들린 채 현관문 밖으로 실려 나와 경찰 밴 차량에 태워졌다.

백주대낮의 공개납치처럼 진행된 ‘어산지 체포 작전’이다.


폭로전문사이트 ‘위키리크스’(Wikileaks) 설립자 줄리안 어산지(47)의 ‘대사관 7년 망명’은 이렇게 막을 내렸다.


런던 경찰은 이날 런던 주재 에콰도르 대사관이 경찰의 진입을 허용함에 따라 어산지의 신병을 확보했다.


에콰도르 측이 그에 대한 보호 조치를 철회,레닌 모레노 에콰도르 대통령도 어산지가 망명과 관련한 국제규정을 반복적으로 위반함에 따라 외교적 보호조치를 철회했다고 이날 발표했다.

사지드 자비드 영국 내무장관은 “영국에서 사법절차를 밟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런던 경찰은 “영국의 보석 관련 규정을 어긴 혐의도 있지만 미국 정부를 대신해 체포한 것이기도 하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미국 법무부는 이날 어산지가 첼시 매닝 전 일병의 이라크전 군사 기밀 폭로에 공모한 혐의로 지난해 3월 기소됐다고 밝혔다.


호주 국적의 어산지는 2010년 위키리크스에 이라크·아프가니스탄 전쟁과 관련한 미국 정부의 기밀문서 수십만 건을 올려 간첩 혐의로 1급 수배 대상이 됐다.


그해 8월 스웨덴에서 성폭행 혐의로 체포영장이 발부되자 2012년 에콰도르에 망명을 신청하고 런던 주재 대사관 건물 내에서 피신 생활을 해 왔다.


어산지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이른바 ‘러시아 스캔들’과 관련해 로버트 뮬러 특검팀이 지난달 24일 공개한 보고서에도 주요하게 등장하는 인물이다.


특검팀은 러시아가 힐러리 클린턴 전 민주당 후보 측 이메일을 해킹하며 대선에 개입하는 과정에서 위키리크스와 어산지의 역할도 조사한 것으로 알려진다.


Yankeetimes 4/11/19


Total 2,460
2460 트럼프 대통령 재선도전 플로리다 팡파레 최고관리자 06-16
2459 중국정부 삼성 SK 하이닉스 겁박 최고관리자 06-10
2458 트럼프,멕시코 관세 부과 잠정 유보 최고관리자 06-08
2457 멕시코 정부 미국의 관세부과 막기 안간힘 최고관리자 06-07
2456 멕시코 대통령 보복관세 저지 안간힘 최고관리자 06-07
2455 마국 밀입국 가족 전원 한꺼번에 추방 최고관리자 06-05
2454 미국은 중남미 국가의 앞마당 아니다 최고관리자 03-04
2453 트럼프,불법 침범 옹호하는 민주당 비난 최고관리자 05-22
2452 가족이민 대폭 감축 트럼프,흭기적인 이민법 개혁 최고관리자 05-08
2451 북 대변인 문재인, "대화 촉구하려고 미사일 쐈다? 최고관리자 05-10
2450 북한 화물선 와이즈 어니스트호 몰수 최고관리자 05-09
2449 문재인 식량지원 선전에 미사일로 응답 최고관리자 05-09
2448 김정은 1년5개월만에 중거리 미사일 도발 최고관리자 05-04
2447 해리스 미국대사,문재인 친북정책에 쓴소리 최고관리자 04-22
2446 트럼프,러시아스캔들 사기극에서 해방 최고관리자 04-20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