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실직자 되어도 아시안 명문대 병 심각
최고관리자 18-03-28 23:51

 


명문대 간판이 중요한것 아냐



'아이비 꼴등'졸업 외톨이 신세


 



   

 한국학생들과 부모들이 주립대에서 1등하는것 보다 명문대에서 꼴치를 하는것이 좋다는 명문대 병에 오염되어 망신을 당하고있다.

중국 일본 필리핀 베트남등 아시안들이 명문사림대에 머리를 싸매고 입학하려고 열을 올리고있다.  

주립대보다 학비가 2배비싸다. 이것 개의치 않고 전공 과목도 선택하지 않고 합격만 되고 보자는 식으로 아이비리거로 몰려든다.

 교육은 투자인데 그런것 아랑곳 하지 않으니 명문대 병이다.                         

전국 톱 100위권 주립대학에서 우등생이 되는 것보다 낫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아시안 학생들은 하버드나 예일, 프린스턴 등 엘리트 대학 졸업장을 가문의 영광으로 부모들도 우리아이 아이비 나왔다고 자랑을 한다.

실직자가 되어 사회에서 외톨이가 되어도 ..아시안에 대한 차별을 막아주는 방패이자 특권으로 생각하고 있다는 보고서가 눈낄을 끈다.

UC와 캘스테이트 주립대 및 사립대들의 정기전형 합격자 발표가 시작된 가운데 공개된 이 보고서는 "현실은 명문대 졸업장을 갖고 있어도 사회에서 성공적인 삶으로는 연결되지 않는다"고 밝히고있다.

대학 선택을 앞두고 있는 학생들 부모들에게 경종이 되고있다.


제니퍼 리 컬럼비아대 교수와 카트릭 라마크리시난 UC리버사이드 교수가 공동으로 조사,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아시아계 미국인들은 고교 졸업생 대표가 되고, 명문대에 진학하고, 졸업 후 의학이나 법률, 과학 또는 엔지니어링 분야에 종사하는 걸 성공적인 삶으로 정의했다.

반면, 백인들은 상위 10위권 대학에 진학해서 꼴찌가 되느니 상위 100위권 학교에 진학해 우수 학생이 되길 원했다. 

전공학과를 제대로 이수하여 취직을한다는 교육열을 말해준다  

아시안들은 엘리트 대학의 졸업장이 성공을 가져다 준다고 믿지만, 실제로 온라인경제지 비즈니스인사이더가 2015년도에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포춘 500에 이름이 오른 톱 10 기업의 최고경영자(CEO) 중에서 아이비리그 출신은 단 1명에 그쳤다.

톱 100위에 오른 기업의 미국인 CEO 중에서는 30%만 엘리트 대학 졸업장을 갖고 있었다.

이들 중에서 아시안 CEO는 거의 없었다는 놀라운 사실이다.

보고서는 "아시안 스스로 관리자나 경영진으로 승진하는 걸 싫어한다.

특히 백인 여성의 경우 보이지 않는 차별 유리천장을 뚫고 나오려 하지만 아시안 여성은 그 반대로 직책이 낮다"며 "이러한 소극적인 행동은 소득수준에도 영향을 주어 대학을 졸업한 아시안 남성의 경우 학사 소지 백인 남성보다 8% 가량 소득이 적다"고 설명했다.

아시안들이 전문 직종에서 성공하지 못하는 원인으로는 아시안에 대한 고정관념과 소극적인 기업활동을 꼽았다.

고위 임원들에게 아시안은 똑똑하고 부지런하고 기술이 좋아 함께 일하고 싶은 유능한 직원이라는 인식을 주지만 리더가 될 수 있는 승진기회는 다른 인종에게 돌아가는 경우가 너무도 많다"고 설명했다. 

백인이나 흑인은 기업의 리더십과 밀접한 자원봉사 활동이나 기부활동에 활발히 참여하지만 아시안은 잘 참여하지 않는 것도 승진기회를 가로막는 요인으로 꼽았다.

커렌포퓰레이션 설문조사에 따르면 백인은 26.4%, 흑인은 19.3%가 자원봉사에 참여하지만 아시안은 17.9%만 자원봉사자로 활동하고 있었다.

또한 기부 역시 백인은 68%, 흑인은 65%가 참여했지만 아시안은 59%에 그쳤다.

Yankeetimes  NewyorkTV  3/29/18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8-03-29 17:15:19 BUSINESS에서 이동 됨]

Total 1,476
1476 미국판 프랑스 르루드 성수 300갤런 펑펑 최고관리자 04-25
1475 텐트 노숙자 셀터 놓고 LA 한인단체들 갈등양상 최고관리자 05-19
1474 La 홈리스 셸터 반대 한인들 자중필요 최고관리자 05-11
1473 박근혜 가상 뇌물에 24년 징역 ,준사람 받은 사람 없는데 최고관리자 04-13
1472 텍사스 산타페 고교 17세 총기난사 10명 사망 10명 부상 최고관리자 05-19
1471 망쪼가 찿아든가짜뉴스 / USTVstar 국제방송 최고관리자 05-13
1470 너죽고 나죽고 한인 대학교수 " 아네는 나를 존중하지 않았다" 최고관리자 05-09
1469 하와이 칼라우에아 화산 폭발 용암 700미터 치솟아 최고관리자 05-07
1468 죽기살기 불법 이민자들 대형트럭 타고 최고관리자 05-07
1467 김진태의원,,조현민 구속영장 기각 잘된 일 최고관리자 05-05
1466 목사와 섹스해야 천국간다 ? 최고관리자 04-29
1465 미국에 프랑스 루르드 성수 빼닮은 게르마늄 유황 생명수가... 최고관리자 04-25
1464 서울 사랑의 교회 오정현 목사자격 논란 최고관리자 04-17
1463 연방정부 기호용 마리화나 단속 안 해 최고관리자 04-16
1462 김정은과 악수 영광으로 여기는 아이돌 가수 최고관리자 04-05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