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목사와 섹스해야 천국간다 ?
최고관리자 18-04-29 23:27

만민성결 중앙교회 목사 고난
 




교양팀 여자신도와 섹스 놀이

 

 



기독교계 2단 3단 헐뜯기 모함 심각한 상태



         


여신도 성폭행 의혹…출국금지 조치

말씀

여자신도간의 암투일 수 ?


교회 신자들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서울 구로동 만민중앙성결교회 이재록(75 사진 ) 목사가 교회찬양대 춤추고 노래부르는 ‘예능위원회’를 만든뒤 젊은 여성들을 성적인 대상으로 삼았다는 주장이 나와 교계를 당혹스럽게 만들고있다..

 예능위는 교회 내 행사에서 춤과 노래, 찬양 등을 담당하는 일종의 ‘소모임’이다.
 
만민중앙성결교회에 20여년간 다녔던 신자 A씨는 지난 29일 “예능위는 교회에서 이 목사와 신자들을 기쁘게 하는 선전 도구였다”며 “내가 교회를 떠나게 된 건 예능위 소속 친구로부터 2015년 여름 이 목사와 있었던 일에 대한 고민 상담을 듣고 나서였다”고 말했다.

중앙일보 종교담담  오원석·정용환 기자기자가 폭로한 내용이다

.관련 이미지중앙만민 성결교회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아담과 하와도 나체였다

이 신문에 따르면 A씨는 “당시 친구가 이 목사의 부름을 받고 서울의 한 아파트에 간 적이 있는데 이 목사가 ‘나와 하나가 돼야 천국에 갈 수 있다’고 말해 성관계를 가졌다고 털어놨다”고 덧붙였다.

A씨의 전언에 따르면 이 목사는 젊은 여성 신자들과 성관계를 한 뒤 500만~1000만원 가량의 돈을 줬다고 한다.

이 목사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며 고소장을 제출한 신자는 6명이다.
 
 이 교회 신자 B씨는 “특별 예배나 별도의 교회 행사 때 이 목사가 설교하고 강사비 명목 등으로 걷어간 돈만 수년간 십수억원에 이른다”고 주장했다.

 B씨는 “이 목사가 회의 자리에서 ‘총알(돈)이 부족하다’는 발언을 했다.

2011년부터 선물투자를 해 손실을 입었는데 이 역시 하나님의 뜻으로 포장했다”고 말했다.  
     
직원으로 일했던 이모(30)씨는 이 목사의 성추행을 목격했다고 주장했다.

이씨는 “2011년 말 양평의 이 목사 기도처에 방문했을 때 그가 한 사람에게 기습적으로 뽀뽀를 시도한 적이 있다. 그러고 나서 ‘나는 죄가 안 되는 사람’ ‘나를 좋아하고 신뢰한다면 피하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고 기억했다.
 
지난 26일과 28일 두 차례 서울경찰청의 소환조사를 받은 이 목사는 성폭행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교회 측은 “예능위는 어느 교회에나 다 있는 찬양팀일 뿐이다. 특별한 모임이 아니다”고 말했다.    
     


"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8-05-02 21:06:18 BUSINESS에서 이동 됨]

Total 1,503
1503 로버트 에이브럼스 신임 주한 미군사령관 내정 최고관리자 09-16
1502 고무줄 문재인 인기 폭락 관심없다 최고관리자 08-31
1501 기억 오락가락 87세 전 대통령에게 재판하자고? 최고관리자 08-27
1500 쑈의 달인 문재인, 트럼프 백악관 사진 표절 최고관리자 08-26
1499 가주의회 동성애자들 성경으로 치료 못받게 AB 2943 입법 추진 최고관리자 08-25
1498 "문재인은 공산주의자" 고영주 무죄 최고관리자 08-23
1497 구제된 불체자 35000명 다시재판 최고관리자 08-16
1496 민주당 대표 후보 3명 문재인 대통령에 아부아첨 경쟁 최고관리자 08-19
1495 문재인은 친북반미 주의자 최고관리자 08-12
1494 미국세금 등쳐먹은 공짜뱅이들 시민권 안 준다 최고관리자 08-08
1493 가수 이미자 19억 탈세 적발 최고관리자 08-07
1492 박원순 시장 망신살 옥탑방 민생체험 최고관리자 08-01
1491 박원순시장 옥탑방 쑈 문대통령의 호프집 맥주 쑈 최고관리자 07-28
1490 베이징 주중 미국대사관 인근에서 폭발물 터져 최고관리자 07-26
1489 트럼프 대통령 ,연방대법관에 브렛 캐배너 판사 지명 최고관리자 07-10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