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형제 면회도 거절하는 박근헤, 황교안 면회거절 쏘왓?
최고관리자 19-02-07 22:12

 


유영하 발언 박근혜 옥중정치 휘말려  




"황교안 휘청인다"고 모략

 


수인번호 알고도 외부유출 안한것인데

 

 

 Image result for 박근혜 변호사 유영하




박근혜 전 대통령 변호인인 유영하씨가가 7일 황교안 전 총리의 면회신청이 몇 차례 더 있었지만 번번히 거절을 했다고 밝힌것을 두고 황교안 박근혜간 불협화음이 있는것 처럼 언론들이 퍼뜨리고 있다.


박근혜 옥중정치라는 비난에 휩쌓였다,


박 전대통령은 옹고집이어서 자기들 형제도 만나지 않는 여성이다..

 

박 전 대통령을 앞세워 '대세론'을 펼쳐 온 황 전 총리에게 치명타를 가했다는 평가는 정치모리배들의 음모로 해석된다,

 

정치모리배들은 죽은 귀신을 아버지 형님이나 되는것 처럼 행세하고 XX 재단 XX 숭상회등 그럴듯한 이름을 만들어 직접 감투를 쓰고 국민들에게 어필하려고 하고있다.


이건 귀신정치다.

 

황 전총리도 대권에 도전하려면 박근혜 운운 하지 말아야 하고 오세훈 혼준표도 마찬가지다,


자신들의 정치를 해야지 귀신들 불러모아 과거정치를 뽁아 밥을 지으려는 숫법을 버려야 할것이다.

 

유영하씨는 <TV조선> ‘시사쇼 이것이 정치다’에 출연해 “저는 접견신청을 했는지 몰랐는데 박 전 대통령이 언젠가 제가 접견을 들어갔을 때 ‘황 전 총리가 만나고 싶다는 뜻을 교도소 측을 통해 전해왔지만 거절했다’라고 말했다.

 

그는 박 전 대통령의 접견 거부 이유에 대해 “이유도 들었지만 제가 밝힐 수는 없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도 "박 전 대통령이 2017년 3월말 수감된 직후부터 허리 통증을 이유로 책상과 의자 반입을 요구했지만, 황 전 총리가 대통령 권한대행을 맡았던 시기에는 반입되지 않았다"며 "문재인정부 출범 이후인 그해 7월에야 책상과 의자를 반입했다.

 

이말을 황 전 총리에 대한 강한 배신감인양 제멋대로 풀이했다..

'

황 전 총리가 친박이냐’는 질문에 대해서도 “국민이 판단할 것”이라며 “이유야 어쨌든 자신을 법무부 장관과 총리로 발탁한 분이 수감생활 중인데, 인터넷에 떠도는 수인번호조차 몰랐다는 사실에 모든 것이 함축돼 있다”며 엉뚱한 나름의 해석을 했다.

 

박 전 대통령에게 (방송 출연을) 말씀드렸고, 허락했기 때문에 TV조선에 나왔다"고 말해, 자신의 발언이 박 전 대통령의 '공식 메시지 인양 말했다..

 

유 변호사는 박 전 대통령의 근황에 대해선 "건강이 좋지는 않지만, 일각에서 제기된 ‘몸무게가 39kg까지 줄었다’는 얘기는 사실과 다르다”며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 등의 주장을 일축했다.

 

그는 박 전 대통령 탄핵 당시 변호를 맡았던 채명성 변호사가 최근 저서 <탄핵 인사이드 아웃>에 박 전 대통령이 검찰 조사 과정에 “사람을 그렇게 더럽게 만듭니까”라며 흐느꼈다고 주장한 데 대해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제 기억에는 삼성 뇌물 관련 조사 도중에 박 전 대통령이 ‘대한민국 기업 중 현안이 없는 기업은 없는데 모든 재단에 기부한 게 다 뇌물이냐. 내가 그런 더러운 짓을 하려고 대통령 된 줄 아시냐’고 격분한 적은 있지만 흐느낀 적은 없다.

 채 변호사가 당시 조사에 직접 입회하지는 않았다”고 부인했다.


 


양키코리아 문재혁 기자



Yankeetimes 2/7/19


Total 1,526
1526 해발 6000피트 지하에서 기적의 게르마늄 유황생명수 최고관리자 02-12
1525 여성부위와 똑같은 여성인형 인기 최고관리자 02-11
1524 자동차 운전면허증 발급 20여명 사기 조직 적발 최고관리자 02-10
1523 형제 면회도 거절하는 박근헤, 황교안 면회거절 쏘왓? 최고관리자 02-07
1522 6000명 신도 대형교회 목사 권총 자살 충격 최고관리자 02-05
1521 김웅기자,손석희 뉴스룸에서 폭행사실 인정하고 사과하면 최고관리자 01-31
1520 똥싼 놈이 성내는 JTBC 손석희 오만 불손 최고관리자 01-30
1519 JTBC 손석희 마이크를 내려놓고 다퉈라 / USA 국제방송 최고관리자 01-25
1518 멕시코 살인 지난해 3만3천 341건 최고관리자 01-22
1517 목포는 박지원의 텃밭 민주당 탈당 손혜원 박지원 끌고 들어가 최고관리자 01-20
1516 북한 김영철 미항공사에서 특별대접 받으려다 망신 최고관리자 01-20
1515 한인 불체자 23만명 골치덩이 최고관리자 01-10
1514 재미동포 182만 8011명 확인 최고관리자 12-12
1513 문재인 혼자 김정은 쌍수로 환영 최고관리자 12-02
1512 해발 4000피트 아구앙가 장수온천 인기 짱 최고관리자 11-12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