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안희정 부인 민주우원씨,"미투" 김지은 고발
최고관리자 19-02-21 23:41


"그녀가 남자를 유혹 즐겼다"!

 


의도적으로 몸내주고 당했다?

 

 

 



Image result for 민주원 김지은



안희정 전 충남지사(옥살이중)의 아내 민주원씨가 안 전 지사에게 성폭행당했다고 주장한 전 수행비서 김지은씨에 대해 "성폭력 피해자가 아니다"라며 "두사람이 연애를 하고있었다"고 주장,남편이 3년6개월 유죄 판결을 받은것은  국가가 성인남녀의 성을  제멋대로 재단한 사건이라고 말했다.

민씨는 이번 사건은 미투(Me Too·나도 당했다)가 아니라 두사람의 불륜 사건"이라고 주장했다.

 김씨에 대한 '2차 가해'라는 지적과 함께 민씨 역시 사건의 피해자라는 점에서 '피해자 대 피해자'의 공방이 됐다는 말도 나왔다.

민씨는 지난 20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안희정씨와 김지은씨에 의해 뭉개져 버린 여성이자 아내로서의 제 인격이 항소심에서 다시 짓밟혔다"며 2심 재판부를 비판했다.

지난 1일 2심 재판부는 안 전 지사에 대해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다. 민씨는 "성인지 감수성은 법적 증거보다 상위개념인지 (재판부에) 묻고 싶다"며 "재판부가 왜 주장만 받아들이고 정황 증거는 무시했는지 알 수 없다"고 했다.

민씨는 김씨가 안 전 지사, 충남도청 공무원 등과 나눈 텔레그램, 카카오톡 메시지도 공개했다. 공개된 메시지에 따르면 2017년 9월 김씨는 지인에게 "스위스 다녀오고선 (안 전 지사가) 그나마 덜 피곤해하시는 것 같아요. 릴렉스(휴식)와 생각할 시간을 많이 드린 것 같아서 뿌듯해요"라고 했다. 김씨는 당시 안 전 지사와 스위스 출장을 가서 성폭행당했다고
주장했었다.


민씨는 페이스북 글에서 "문자를 처음 봤을 때 치가 떨렸다. 두 사람은 연애하고 있었다"고 했다.

김씨는 같이 일하던 충남도청 직원 등 지인에게 "지사님 말고는 아무것도 절 위로하지 못하는 거 같아요"(2017년 9월15일), "지사님이라면 모든 걸 다 내줄 수 있어"(2017년 10월 21일)라고 했다. 수행비서에서 정무비서로 자리를 옮기게 되자 "마음이 너무 아파. 부서 이동은 이별이야. 나 사랑해주는 사람한테 사랑받고 싶어"(2017년 12월 11일)라고
했다.

김지은씨를 돕는 '안희정 성폭력사건 공동대책위원회'는 "피해자에 대한 전형적 2차 가해이자 흠집 내기"라고 반발했다.


대책위는 21일 입장문을 내고 "(해당 문자 메시지 등은) 1·2심 재판 과정에서 (안 전 지사와) 같은 정치 집단 내 있었던 동료가 안 전 지사 측에 제공한 것"이라며 "불륜 주장은 도구일 뿐이고, 무죄가 나올 수만 있다면 무엇이든 어떤 날조, 편집, 가짜 뉴스 생산도 다 하겠다는 것"이라고 했다.


민씨 측이 일부 메시지를 가지고 여론을 호도한다는 것이다.



Yankeetimes 2/21/19

 


Total 1,568
1568 샌프란시스코 60대 한인목사 한국서 체포 최고관리자 16:56
1567 조국 배척 서울대생 23일 촛불집회 최고관리자 08-21
1566 신용불량자 미국 생활 어렵다 최고관리자 08-19
1565 북한방문 재벌총수 한류연예인 무비자 입국 안돼 최고관리자 08-07
1564 오죽했으면 해외동포가 "문재인 살해" 글올려 최고관리자 08-08
1563 황교안.대한민국은 왕따국가 ostracized 최고관리자 08-10
1562 방한 에스퍼 국방,미일한 3각동맹 중요 강조 최고관리자 08-09
1561 반일 성토 반문 엄마부대 기독교 단체 시위 최고관리자 08-06
1560 명성교회 교단 재판 판결 불복 /양키타임스 최고관리자 08-06
1559 김삼환 목사 명성교회 아들 세습 덜커덩 최고관리자 08-05
1558 김정은 ,요도반도 발사체는 미사일 아니다 최고관리자 07-31
1557 김정은 요도반도서 또 미사일 수발 발사 최고관리자 07-30
1556 재일동포들 최악 한일관계 빨리수습하라 최고관리자 06-19
1555 문재인 대통령 휴가취소는 거짓말 최고관리자 07-29
1554 한국 위안부 소녀상에 개똥 칠 최고관리자 07-25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