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50만달러 기브 딸 입학시킨 부부 무죄주장
최고관리자 19-04-17 02:26

 


러플린 부부 잘못 없다고 



USC가 웃돈 받았다 항변


  


연방지방지법 출두 거부



명문대 입시비리 스캔들에 휘말린 유명 TV 스타 로리 러플린(54)과 디자이너 남편 마시모 지아눌리(55)가 자신들에게 적용된 사기·돈세탁 혐의를 부인하고 무죄를 주장했다고 CAP통신 등이 15일 보도했다.


러플린 부부는 입시비리 총괄 설계자인 컨설턴트 윌리엄 릭 싱어(58)에게 50만 달러를 주고 두 딸을 USC에 부정 입학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러플린 부부는 법원에 제출된 서류에서 두 가지 혐의에 대해 무죄를 주장했으며, 보스턴 연방지방법원에 출석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앞서 TV 시리즈 ‘위기의 주부들’에 출연한 펠리시티 허프먼을 비롯해 입시비리에 연루된 학부모 13명은 지난주 사기 혐의에 대해 유죄를 인정했다.


입시비리의 핵심 인물은 싱어와 하버드대 출신으로 SAT·ACT 등 대입시험을 대리로 응시한 또 다른 입시 컨설턴트 마크 리델(36)도 유죄를 인정하고 수사에 협조하기로 했다.


 

Yankeetimes  4/16/19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9-06-08 22:48:32 CLASSIFIEDS에서 이동 됨]

Total 1,547
1547 문재인 대통령 고무줄 지지률 띵호아 최고관리자 06-20
1546 문빠 언론들 문재인 하야 전광훈 목사 때리기 최고관리자 06-13
1545 북한주민 1인당 GNP 1214달러 굶주림에 시달려 최고관리자 04-11
1544 50만달러 기브 딸 입학시킨 부부 무죄주장 최고관리자 04-17
1543 천문학적인 김제동 강연 제동 최고관리자 06-06
1542 해발 4000피트 하늘산 장수 온천 최고관리자 02-12
1541 결혼이민 사기 돈주고 받고 영주권 장사 최고관리자 05-15
1540 문희상 국회의장 임이수 여성의원 성추행 행패 최고관리자 04-25
1539 피로 얼룩진 부활절 ,스리랑카 교회 8곳 폭탄 테러 최고관리자 04-21
1538 트럼프 가족에 백색가루 협박 편지 최고관리자 04-20
1537 진주아파트 40대 입주자가 방화 살인극 최고관리자 04-17
1536 트럼프,화재 노트로덤 성당 복구 지원 최고관리자 04-16
1535 프랑스 노트로담 화제 최고관리자 04-16
1534 골프황제 우즈 2번째 마스트상 획득 최고관리자 04-14
1533 가주민 라스베이거스 관광 시들 최고관리자 04-11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