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미국대통령 주한 미군방위비 증액 언급한 일 없다고?
최고관리자 19-01-25 02:21



문재인 능청떨며 초연한 척

 


트럼프가 방위비 올려달라 보도는 "모독"

 

Image result for 문재인 대통령


(속보)문재인 대통령은 25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한미 FTA(자유무역협정)나 방위비 분담금 문제에 대해 언급할 때가 있지만,조건이나 금액 등 구체적인 말을 한 적은 한 번도 없다"고 말했다고 관치언론 연합뉴스가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의 브리핑을 빌려 보도 했다.

김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해 11월 문 대통령에게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으로 12억 달러(1조3천554억원)를 요구했다'는 일부 언론의 보도를 문 대통령이 깡그리 부인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뿐 아니라 세계 각국 어느 정상도 그런 방식으로 말하지 않는다"며 그것은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모독이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고 김 대변인이 전했다.

이날 한 언론은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지난해 11월 30일(현지시간)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 계기에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한미정상회담 때 트럼프 대통령이 문 대통령에게 방위비 분담금으로 12억 달러를 내 달라고 요청했다고 보도했다.

당시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회담이 끝난 후 현지에서 기자들과 만나 '트럼프 대통령이 방위비 분담금과 관련해 요구한 게 있나'라는 물음에 "여러 이야기가 있었지만 굉장히 짧게 한 마디씩 언급하며 넘어간 것으로 안다"고 대답한 바 있다.

현재 진행 중인 방위비 분담금 협상에서 총액 문제와 관련해 미국은 연간 10억 달러(1조1천305억 원) 이상을 요구하고 있지만 한국은 1조원을 마지노선으로 제시해 양측이 대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유효기간(계약기간과 유사한 개념)을 두고서도 미국은 1년을 제시했으나 한국측은 3∼5년이 돼야 한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SMA)의 유효기간은 지난 1991년 1차 협정 이래로 지금까지 9차 협정에 이르는 동안 2∼3년이었으나 최근 8∼9차 협정은 5년으로 이뤄져 왔다.

 

Yankeetimes 1/25/19




Total 3,213
3213 지소미아 파기 문재인 지역안보 오판 최고관리자 15:29
3212 원정 출산 아이 시민권 부여 제동 최고관리자 08-21
3211 영국 유럽연합 10월31일 탈퇴 최고관리자 08-20
3210 10대 그룹 상반기 이익 반토막 최고관리자 08-18
3209 어거지 반일 불매, 정신 못차리는 문재인 최고관리자 08-12
3208 뉴섬 가주지사 또 트럼프 걸어 최고관리자 08-17
3207 공짜뱅이로 살려는 사람 영주권 안주려고.. 최고관리자 08-13
3206 아프칸 수도 카불 결혼식장 최악의 폭탄 테러 최고관리자 08-19
3205 북 발사 KN-23은 유엔제재 결의 위반 최고관리자 08-15
3204 트럼프 중국상품 관세 연기 세계 증시환호 최고관리자 08-15
3203 환률 1220원 폭등 예고 최고관리자 08-12
3202 미국에 등을 기대는 외국인 필요없다 최고관리자 08-13
3201 문재인 국민연금으로 외국인 주식 팔자 막기 총력 최고관리자 08-06
3200 김정은 황해남도서 동해로 4번째 발사체 최고관리자 08-05
3199 다급해진 문재인 김정은에 SOS ,남북경협으로 일본 보복하자고? 최고관리자 08-05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