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미국대통령 주한 미군방위비 증액 언급한 일 없다고?
최고관리자 19-01-25 02:21



문재인 능청떨며 초연한 척

 


트럼프가 방위비 올려달라 보도는 "모독"

 

Image result for 문재인 대통령


(속보)문재인 대통령은 25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한미 FTA(자유무역협정)나 방위비 분담금 문제에 대해 언급할 때가 있지만,조건이나 금액 등 구체적인 말을 한 적은 한 번도 없다"고 말했다고 관치언론 연합뉴스가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의 브리핑을 빌려 보도 했다.

김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해 11월 문 대통령에게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으로 12억 달러(1조3천554억원)를 요구했다'는 일부 언론의 보도를 문 대통령이 깡그리 부인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뿐 아니라 세계 각국 어느 정상도 그런 방식으로 말하지 않는다"며 그것은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모독이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고 김 대변인이 전했다.

이날 한 언론은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지난해 11월 30일(현지시간)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 계기에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한미정상회담 때 트럼프 대통령이 문 대통령에게 방위비 분담금으로 12억 달러를 내 달라고 요청했다고 보도했다.

당시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회담이 끝난 후 현지에서 기자들과 만나 '트럼프 대통령이 방위비 분담금과 관련해 요구한 게 있나'라는 물음에 "여러 이야기가 있었지만 굉장히 짧게 한 마디씩 언급하며 넘어간 것으로 안다"고 대답한 바 있다.

현재 진행 중인 방위비 분담금 협상에서 총액 문제와 관련해 미국은 연간 10억 달러(1조1천305억 원) 이상을 요구하고 있지만 한국은 1조원을 마지노선으로 제시해 양측이 대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유효기간(계약기간과 유사한 개념)을 두고서도 미국은 1년을 제시했으나 한국측은 3∼5년이 돼야 한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한미 방위비분담 특별협정(SMA)의 유효기간은 지난 1991년 1차 협정 이래로 지금까지 9차 협정에 이르는 동안 2∼3년이었으나 최근 8∼9차 협정은 5년으로 이뤄져 왔다.

 

Yankeetimes 1/25/19




Total 3,130
3130 러시아 스캔들 무혐의 트럼프 후원금 250% 급증 최고관리자 04-21
3129 트럼프,핵폐기 해야 김정은 만날수 최고관리자 04-21
3128 황교안,"문재인은 김정은 대변인" / CHOSUNTV 최고관리자 04-22
3127 트럼프~시진핑 미중 무역협정 합의 서명 박두 최고관리자 04-18
3126 북한 김정은 트럼프 덫에 갇혔다 / TVtrump 국제방송 최고관리자 04-16
3125 김정은 미국이 제재안 풀면 자력 갱생으로 맞서 최고관리자 04-11
3124 버니 샌더스,미국 남부 국경개방 저지 최고관리자 04-09
3123 백악관,대통령 납세자료 절대로 못 볼것 최고관리자 04-08
3122 정치 공세 목적 대통령 개인 세금내역 공개 하라고 최고관리자 04-06
3121 "김정은 북한최고인민회의서 핵포기 선언.하라" 최고관리자 04-06
3120 김정은 ,대북제재 코웃음 "핵 포기안 할것" 최고관리자 04-06
3119 한국적 파이오니어 북한에 석유 4320 톤 팔아 최고관리자 04-04
3118 트럼프, 오바마 케어 철폐 대선 이후로 최고관리자 04-02
3117 트럼프,중남미 3개국 무상원조 중단 최고관리자 03-30
3116 미북 중재 문재인 망신 최고관리자 03-22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