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English | Chineses | japanese

무늬만 여론조사 믿어도 되나요?
최고관리자 19-06-17 04:16



트럼프 인기 높혔다 낮췄다

 


FOX 1001명 놓고 바이든이 트럼프 앞서?

     



Related image

 

iBn 국제방송


www.usradiostar.com

 

 

 


2020년 대선을 앞두고 여론조사소들이 후보들의 인기를 높혔다 내렸다 작난을 치고있다.


대선을 이용하여 여론조사 장사를 하는 모양세다..


언론도 여기에 가세 여론작난질을 부채질 하면서 광고비를 많이 쓰도록 유도 하고잇다.


친트럼프 폭스뉴  2020 대선여론조사에서 민주당 바이든(사진)이 공화당 트럼프 대통령을 이긴다는 결과가 나왔다


16일 지난 9~12일 미국 성인 1001명을 상대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민주당의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의 지지도가 트럼프 대통령을 10%포인트 격차로 앞섰다고 폭스뉴스가 전했다.

 

‘트럼프·바이든 1대1 대결’ 문항에서 응답자의 49%가 바이든 전 부통령에게 투표하겠다고 답했다

.

트럼프 대통령에게 투표하겠다고 한 응답자는 39%에 그쳤다.
 
민주당의 다른 주요 후보도 트럼프 대통령과 맞붙을 경우 승리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016년 대선에서 돌풍을 일으켰던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은 9%포인트,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은 2%포인트, 카멀라 해리스 상원의원과 피트 부티지지 인디애나 사우스벤드 시장은 각 1%포인트 차이로 트럼프 대통령을 앞섰다

.

민주당 내 대선 후보 경선에서는 바이든 전 부통령이 유력한 차기 대선후보로 나왔다.


 바이든 전 부통령이 대선 후보가 될 것이라는 답변이 32%로 가장 많았다.


이어 샌더스(13%), 워런(9%), 해리스(8%), 부티지지(8%) 순이었다.


폭스뉴스는 4년 전 대선 여론조사에서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트럼프 대통령을 17%포인트 격  차로 앞섰다고 하면서 4년 전보다는 유리한 상황이라고 현상을 풀이했다.


이번 조사 결과는 지난 6~10일 코네티컷주(州)에 있는 퀴니피액대 여론조사연구소의 조사 결과와도 비슷하다.


이 조사에서도 바이든 전 부통령은 13%포인트 차로 트럼프 대통령을 압도했다.


나머지 샌더스·해리스·워런 상원의원과 부티지지 시장까지 모두 트럼프 대통령보다 앞서는 걸로 나타났다.


Yankeetimes  NewyorkTV  6/17/19


Total 3,192
3192 문재인 핵무기 소재 북한 유출의혹 최고관리자 07-16
3191 불법체류 단속 방해 낸시 최고관리자 07-11
3190 영양가 없는 민주당 한반도 종전선언 군사수권법 최고관리자 07-12
3189 일본 무역보복에 문재인 경제 휘청 최고관리자 07-12
3188 S&P 한국경제 암울 최고관리자 07-10
3187 트럼프,북 비핵화가 최종목표 최고관리자 07-10
3186 하원, 대북제재 강화법 상정 최고관리자 07-10
3185 불체자 추방명령 불응 50만달러 벌금 폭탄 최고관리자 07-04
3184 공공주택 불법입주 불법체류자 퇴거 착수 최고관리자 07-03
3183 재일동포들 최악 한일관계 정상화 촉구 최고관리자 06-19
3182 트럼프,김정은 판문점 자유의 집에서 회동 최고관리자 06-29
3181 불법입국 민주당이 판깔아 줬다 최고관리자 06-27
3180 미국인 51% 김정은 참수 바라 최고관리자 06-26
3179 김정은 트럼프 아름다운 편지받고 심각한 고민 최고관리자 06-20
3178 한국인 불법체류자 급증 / USATV Star 국제방송 최고관리자 06-14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s reserved by Americantown University Mediatech, 2007 Email: yankeetimes@gmail.com